지난달 망고·파인애플 수입 역대 최대...과일 수요 분산

지난달 망고·파인애플 수입 역대 최대...과일 수요 분산

2024.04.16. 오후 11:3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사과와 배 등 국내산 과일의 높은 가격이 논란이 된 가운데, 지난달 망고와 파인애플 수입량이 역대 최대를 기록했습니다.

관세청 무역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망고와 파인애플 수입량은 각각 6,200여 톤, 8,600여 톤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114%, 44.7% 늘었습니다.

수입량이 늘면서, 어제(15일) 기준 망고와 파인애플 소매 가격은 지난해보다 각각 32.9%, 7.7% 낮게 형성됐습니다.

정부는 사과와 배 등 가격 강세에 맞서 수요 분산을 위해 망고와 파인애플 등 대체 과일 수입을 확대하고 있습니다.



YTN 박기완 (parkkw0616@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