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과 비싼데...9년간 "축구장 4천 개 사과밭 사라진다"

사과 비싼데...9년간 "축구장 4천 개 사과밭 사라진다"

2024.03.02. 오전 10:5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지난해 사과 생산이 30% 급감해 가격이 치솟은 가운데 앞으로 9년간 사과 재배 면적이 8.6% 감소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은 올해 3만 3천800㏊인 사과밭이 오는 2033년 3만 900ha로 줄어, 한 해 평균 1%씩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앞으로 9년 동안 2천900㏊, 축구장 4천 개 면적의 사과밭이 사라지는 셈입니다.

재배 면적 감소에 사과 생산량도 올해 50만 2천t에서 2033년 48만 5천t 내외까지 감소할 것이라고 연구원은 전망했습니다.



YTN 이승은 (s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