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금리 3.5% 9연속 동결...올해 경제성장률 2.1% 유지

기준금리 3.5% 9연속 동결...올해 경제성장률 2.1% 유지

2024.02.22. 오후 12:2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한국은행이 올해 두 번째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를 아홉 차례 연속 동결했습니다.

올해 경제 성장률 전망치도 2.1%로 유지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나연수 기자!

[기자]
네, 한국은행입니다.

[앵커]
예상대로 기준금리를 그대로 유지했군요?

[기자]
네, 금융통화위원회는 오늘 금통위원 전원 일치로 현재 '연 3.5%' 기준금리를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지난해 2월부터 시작해 아홉 차례 연속 동결 결정입니다.

한국은행은 물가상승률이 둔화 추세를 이어가고 있지만 여전히 전망의 불확실성이 크다고 봤습니다.

또 미국의 조기 금리 인하 기대가 약화하고, 환율 변동성과 지정학적 리스크 등 대내외 정책 여건 변화도 지켜볼 필요가 있는 만큼, 현재 긴축 기조를 유지하는 게 적절하다고 봤습니다.

이창용 한은 총재의 설명 직접 들어보겠습니다.

[이창용 / 한국은행 총재 : 개인적으로는 상반기 내에 금리 인하하기는 쉽지 않은 상황이라는 것을 그대로 의견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상반기가 지나서는 어떻게 될 건지에 대해서는 데이터를 봐야 하기 때문에 5월에 저희가 다시 경제 전망을 할 때 나온 숫자를 보고 판단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앵커]
오늘 수정 경제전망을 함께 발표하는 날이었는데요, 올해 경제 성장률 전망치도 유지했다고요?

[기자]
네, 한국은행은 올해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2.1%로 유지했습니다.

우리 경제는 수출을 중심으로 완만한 개선 흐름을 이어가고 있고, 고용도 전방적으로 양호하다고 봤습니다.

소비 회복세가 더디고 건설 투자가 부진하지만, 수출 증가세를 발판으로 개선 흐름은 이어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앞으로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농산물가격 상승 등으로 일시적으로 소폭 높아졌다가, 다시 완만히 낮아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 물가 상승률 전망치 역시 2.6%로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다만 올해 근원물가 상승률은 더딘 소비 회복세 등의 영향으로 기존 전망치를 소폭 밑도는 2.2%로 예상했습니다.

또, 내년에는 우리 경제가 2.3% 성장하고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2.1%를 보일 거로 전망했습니다.

[앵커]
금융시장 반응은 어떻습니까?

[기자]
예상과 다르지 않은 결정에 시장은 차분한 모습입니다.

오늘 코스피와 코스닥 시장은동반 상승으로 출발했습니다.

코스피 지수는 어제보다 0.69% 오른 2,671.69에,코스닥 지수는 0.48% 오른 868.22에 각각 개장했는데요.

현재 코스피는 2662.31로 크게 달라지지 않은 모습입니다.

미국 반도체 기업인 엔비디아가 시장 기대를 뛰어넘은 실적을 발표한 영향으로 국내 반도체주들이 강세를 보이는 모습입니다.

코스닥 지수는 현재 870.85를 가리키고 있습니다.

원·달러 환율은 어제보다 1.7원 내린 1,333원에 거래를 시작해 지금은 1332.20원에서 거래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한국은행에서 전해드렸습니다.


YTN 나연수 (ysn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