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11월 외환보유액 42억 천만 달러 ↑...넉 달 만에 반등

실시간 주요뉴스

11월 외환보유액 42억 천만 달러 ↑...넉 달 만에 반등
지난달 외환보유액이 42억 달러 넘게 더 늘며 넉 달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습니다.

한국은행은 11월 말 기준 외환보유액이 4,170억 8천만 달러로 10월 말보다 42억 천만 달러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한은은 기타 통화 외화자산의 미국 달러 환산액과 운용수익 증가 등이 주로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습니다.

자산별로 국채와 회사채 등 유가증권이 20억 8천만 달러 증가했고, 국제통화기금에 대한 특별인출권도 7천만 달러 늘었습니다.

우리나라 외환보유액 규모는 10월 말 기준으로 중국, 일본, 스위스, 인도, 러시아, 타이완, 사우디아라비아, 홍콩에 이어 세계 9위 수준입니다.




YTN 엄윤주 (eomyj101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