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코스피, 2,400선 또 붕괴...환율 1,293~94원 선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미국 연준의 기준 금리 대폭 인상 등으로 지난 주 휘청거렸던 국내 주식시장이 이번 주도 큰 폭의 하락세로 시작했습니다.

코스피는 2% 이상 떨어져 2,400선이 무너졌고 원/달러 환율은 연고점을 경신하며 1,300원 선을 위협하고 있습니다.

취재 기자를 연결합니다. 박병한 기자!

오늘 주식시장도 하락세를 보이고 있죠?

[기자]
네, 코스피는 이 시각 현재 전 거래일보다 2% 이상 하락해 2,380~2,390선을 오르내리고 있습니다.

지난 금요일 장중에 기록한 연저점 2,396.47보다 더 내려온 것입니다.

외국인이 5천억 원 이상 순매도 하면서 지수 하락을 이끌고 있습니다.

삼성전자는 2% 이상 하락하며 5만8천 원 선에서 거래돼 52주 신저가를 또 다시 경신했습니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 이상 하락한 780선을 보이고 있습니다.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5원에서 6원 오른 1,293원~1,294원 선을 오르내리고 있습니다.

지난 주 미국 연준의 기준금리 0.75% 포인트 인상 이후 우리 증시와 외환시장은 약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여기에 우크라이나 사태에 따른 원자재 가격 상승과 곡물가 상승, 국내 소비자 물가 급등 등 악재가 잇따라 당분간 국내 증시는 오름세로 돌아서기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경제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YTN 박병한 (bhpar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