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소상공인 방역지원금 9.6조...먹는 치료제 40만 명분 추가 구매

실시간 주요뉴스

소상공인 방역지원금 9.6조...먹는 치료제 40만 명분 추가 구매
정부가 소상공인을 두텁게 지원하기 위해 방역지원금 9조 6천억 원을 지원하고, 오미크론 확산에 대비해 먹는 치료제 40만 명분을 추가 구매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오늘 오전 국무회의를 열고 소상공인 지원과 방역 보강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14조 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의결했습니다.

320만 개 소상공인과 소기업에 업체 당 3백만 원이 지급되는 방역지원금은 집합금지와 영업시간 제한 등 손실보상 업종을 포함해 여행·숙박업 등 손실보상 비대상 업종도 지원됩니다.

지원 기준은 지난해 12월 15일 이전 개업하고, 지난해 11월이나 12월 또는 11∼12월 월평균 매출이 2019년 또는 2020년 동기 대비 감소한 경우입니다.

또 소상공인 손실보상 소요 보강에 1조 9천억, 오미크론 변이 확산 등에 대비한 방역 보강에 1조 5천억 원이 각각 편성됐습니다.

코로나 중증환자 병상을 최대 2만 5천 개로 확대하고, 먹는 치료제 40만 명분, 주사용 치료제 10만 명분을 추가 구매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예측하지 못한 소요에 신속 대응하기 위해 예비비 1조 원을 편성했습니다.


YTN 오인석 (insuko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