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공정위원장 "온라인 플랫폼 부작용 우려 커"...규제법 필요성 강조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공정위원장 "온라인 플랫폼 부작용 우려 커"...규제법 필요성 강조

2021년 09월 10일 10시 1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네이버와 카카오 등 대형 플랫폼이 등장하며 새로운 갑을 문제가 논란이 되는 가운데, 공정위가 이를 관련 법으로 해결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습니다.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은 오늘(10일) 주한유럽상공회의소 조찬 간담회 강연에서 온라인 플랫폼의 부작용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며, 입점 업체와의 불공정한 거래나 소비자 피해 등을 언급했습니다.

조 위원장은 이를 막기 위한 대책으로 공정위 관련 부서 강화와 더불어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온라인 플랫폼 공정화법의 제정과 전자상거래법 개정의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YTN 권남기 (kwonnk09@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