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주열 "성장률 3% 중반 가능...가상화폐 내재가치 없어"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이주열 "성장률 3% 중반 가능...가상화폐 내재가치 없어"

2021년 04월 15일 18시 4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한국은행 "경기 회복세 확신 어려워 금리 동결"
가상화폐거래소, 나스닥 상장돼 시총 857억 달러
한국은행 "올해 경제성장률 3% 중반은 가능"
[앵커]
한국은행이 7번째로 기준금리를 동결했습니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올해 경제성장률이 당초 예상보다 높은 3% 중반에 이를 것으로 내다보면서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는 가상화폐에 대해선 내재가치가 없다며 우려했습니다.

박병한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또 다시 0.5%로 동결했습니다.

한은은 지난해 초 코로나19 충격으로 경기 침체가 예상되자 지난해 3월 16일 기준금리를 1.25%에서 0.75%로 인하한 후 다시 5월 28일 0.5%로 인하하고 이후 7차례에 걸쳐 기준금리를 동결했습니다.

한국은행 기준금리 변화 2019년 10월16일 1.25% 2020년 3월16일 0.75% 2020년 5월28일 0.5%

이주열 한은 총재는 물가상승률도 높아진 데다 금융 불균형을 완화하기 위해서라도 금리를 올려야 한다는 의견이 있으나 경기 회복세가 안착했다고 확신하기 어려워 금리를 동결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주열 / 한국은행 총재 : 국내 경제 성장세가 예상보다 빠르게 확대되고 있지만 코로나19 전개 상황을 지켜보면서 이같은 회복세가 지속될지 여부를 좀 더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해 기준금리를 현 수준에서 유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가상화폐거래소 코인베이스가 뉴욕 나스닥에 상장돼 거래 첫날 시가총액 857억 달러를 찍는 등 최근 급등세를 보이고 있는 가상화폐에 대해선 내재 가치가 없다며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이주열 / 한국은행 총재 : 암호자산에 대한 투자가 과도해지면 관련 대출이 부실화될 가능성이 있고 금융 안정 측면에서도 리스크가 크다는 것이 사실입니다.]

또 중앙은행의 디지털화폐 발행이 가상화폐 시장에 미칠 영향에 대해서는 아직 단정적으로 말하기 어렵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총재는 코로나19 백신 접종 속도가 늦어져 우려되고 있지만 올해 연간 성장률 전망치를 지난 2월 3%에서 높여 3%대 중반은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YTN 박병한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