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코나 전기차 리콜 마무리 단계...집단 소송 본격화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코나 전기차 리콜 마무리 단계...집단 소송 본격화

2020년 11월 22일 08시 3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코나 전기차 리콜 마무리 단계...집단 소송 본격화
최근 잇단 화재가 발생한 현대자동차의 코나 전기차 리콜 조치가 거의 마무리됐지만, 소유주들의 집단소송 움직임이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현대자동차는 리콜 대상 코나 전기차 2만5천여 대 가운데 90% 이상에 대한 리콜 조치가 완료됐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차는 지난 2017년 9월 29일부터 올해 3월 13일까지 제작된 코나 전기차의 배터리 관리 시스템을 업데이트한 뒤 이상 징후가 발견되면 즉시 교체해 주겠다는 방침을 발표하고 지난달 16일부터 리콜에 들어갔습니다.

하지만 리콜 후에도 일부 결함이 지속되고 있다는 소비자들의 불만이 이어지는 가운데 해당 차량 소유주 173명은 최근 현대차를 상대로 손해 배상을 청구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김현우 [hmwy12@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