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내일부터 앱 하나로 모든 은행 사용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내일부터 앱 하나로 모든 은행 사용

2019년 10월 29일 13시 4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애플리케이션 하나만 설치해도 모든 은행 계좌를 관리할 수 있는 '오픈뱅킹' 서비스가 내일부터 시범 가동됩니다.

금융위원회는 NH농협과 신한, 우리, KEB하나, KB국민 등 10개 은행이 내일 오전부터 오픈뱅킹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SC제일과 한국씨티, 인터넷은행 등 나머지 8개 은행은 준비 상황에 따라 차례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지금까지는 한 은행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하던 소비자가 다른 은행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추가로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야 했지만, 이제는 한 애플리케이션에서 모든 은행 업무를 볼 수 있게 됩니다.

금융당국은 모바일 뱅킹 사용이 어려운 소비자가 은행 점포를 방문해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대면 거래 도입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조태현 [choth@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