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위성정당 서미화·김윤 당선인, 민주 합류...'민주당 171석'

野 위성정당 서미화·김윤 당선인, 민주 합류...'민주당 171석'

2024.04.24. 오후 5:0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총선에서 야권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더불어민주연합에 시민사회 몫으로 당선된 서미화·김윤 당선인이 민주당에 합류하기로 했습니다.

두 당선인과 시민사회 측은 오늘(24일) 회의를 열어 논의한 끝에, 민주연합과 민주당의 합당에 반대하지 않고 최종적으로 민주당 소속이 되도록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민주당은 22대 국회에서 지역구 161석, 비례대표 10석까지 모두 171석을 확보하게 됐습니다.

민주연합과 민주당은 지난 22일 합당 절차에 들어갔는데, 민주연합 비례대표로 당선된 14명 가운데 민주당 몫 당선인 8명과 시민사회 몫 2명은 자연스럽게 민주당에 합류할 예정입니다.

진보당 몫 2명과 새진보연합·사회민주당 각 1명 등 4명은 합당에 반대해 징계받는 형식으로 출당돼 각 당으로 돌아가게 됩니다.

서미화, 김윤 당선인이 민주당에 남기로 하면서, 12석을 확보한 조국혁신당이 군소정당 또는 무소속 의원들과 연대해 공동 교섭단체를 꾸리는 방안은 현실적으로 어려워졌습니다.



YTN 손효정 (sonhj071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