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문' 홍영표 컷오프 확정...기동민·안민석도 공천 배제

'친문' 홍영표 컷오프 확정...기동민·안민석도 공천 배제

2024.02.29. 오후 11:0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더불어민주당이 '친문 좌장'으로 꼽히는 홍영표 의원과 기동민, 안민석 의원 등 현역 3명의 공천 배제를 확정했습니다.

당 공천관리위원회가 이들 의원 지역구를 '전략 지역'으로 지정해달라고 요청한 지 하루 만입니다.

안규백 전략공천관리위원장은 오늘(29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브리핑에서, 홍 의원 지역구인 인천 부평을은 비례대표 이동주 의원과 박선원 전 국정원 1차장이 경선을 치른다고 밝혔습니다.

홍 의원은 경선 참여 대상에서 제외되면서 자동적으로 공천 배제, 즉 컷오프됐습니다.

이와 함께 김근태계로 분류되는 기동민 의원 지역구 서울 성북을에는 영입 인재인 친명계 김남근 변호사가, 친명 중진 안민석 의원 지역구 경기 오산에는 영입 인재인 차지호 교수가 각각 전략 공천됐습니다.

안규백 위원장은 충북 청주 서원에서는 현역 이장섭 의원과 이광희 민주당 교육연수원 부원장이 경선을 치르고, 경기 용인갑에서는 비례대표 권인숙 의원과 이우일 전 지역위원장 직무대행, 이상식 전 부산경찰청장 등 3명이 결선 없는 경선을 진행한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김경수 (kimgs8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