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내수활성화 통한 새 부가가치를...외국 관광객 대비"

尹 "내수활성화 통한 새 부가가치를...외국 관광객 대비"

2023.03.29. 오전 11:3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윤석열 대통령은 문화 관광상품과 골목상권, 지역 특산품 등의 소비와 판매가 원활히 연계되도록 해야 한다며 내수 진작을 통한 경제 활성화를 주문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29일) 용산 대통령실에서 제15차 비상경제민생회의를 주재하고 내수활성화를 통한 새로운 경제적 부가가치를 창출할 방향을 고민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우선 세계적인 방역 조치 완화와 한일관계 개선 등으로 코로나19로 타격받은 음식·숙박 분야 소비와 관광을 팬데믹 이전으로 되돌릴 여건이 만들어지고 있다고 진단했습니다.

그러면서 많은 외국 관광객 방한에 대비해 비자 제도를 편리하게 개선하고 항공편도 조속히 늘려나가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또 다양한 문화와 관광을 잘 연계하면서 전통시장을 하나의 문화상품으로 발전시켜 많은 사람이 붐빌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언급했습니다.

특히 내수 활성화를 위해 중앙정부뿐 아니라 지방자치단체와 민간이 함께 뛰어야 한다며 국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비상한 각오로 임해달라고 내각과 참모들에게 주문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와 함께 경제의 복합 위기를 근본적으로 타개하는 방법은 세계시장에 공격적으로 뛰어드는 것이고 바로 수출과 수주의 확대라며 '대한민국 1호 영업사원'이란 자세로 모든 외교의 중심을 경제 시장 개척에 두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YTN 박소정 (sojung@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