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청년 80여만 명 인민군 입대·재입대 탄원"

북 "청년 80여만 명 인민군 입대·재입대 탄원"

2023.03.18. 오전 09:3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북한은 최근 한미 군사위협에 맞서 청년 80만 명이 군 입대와 재입대를 결의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북한 노동신문은 오늘(18일) 한 하늘을 이고 살수 없는 철천지원수들에 대한 치솟는 적개심으로 온 나라가 격앙되었다며 어제 하루 동안 전국적으로 80여만 명의 청년동맹일군들과 청년학생들이 인민군대 입대와 재입대를 열렬히 탄원하였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면서 청년들의 참군 열의는 사회주의 조국을 없애보려는 전쟁광신자들을 쓸어버리고 조국통일의 대업을 반드시 성취하려는 새세대들의 의지이며 애국심의 증거라고 추켜세웠습니다.

신문은 또 침략적 성격과 규모에 있어서 사상 최대로 감행되고 있는 한미 핵전쟁 도발책동은 더 이상 용납할 수 없는 극한계선으로 치닫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YTN 신현준 (shinhj@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