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관계자 "安에 엄중 경고...대통령 지시"

대통령실 관계자 "安에 엄중 경고...대통령 지시"

2023.02.06. 오전 08:2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대통령실 관계자 "安에 엄중 경고...대통령 지시"
AD
대통령실 이진복 정무수석이 어제(5일) 직접 국회를 찾아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을 비판한 데에는 윤석열 대통령의 지시가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YTN과의 통화에서 안 의원에 대해 엄중히 경고하라는 윤 대통령 지시로 이 수석이 국회를 찾아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면담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안 의원과는 하루 이틀이 아니라 오랫동안 여러 사례가 축적돼 있다며 가까이 함께할 분으로 인식되어 있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또 다른 대통령실 관계자는 이 수석의 정 비대위원장 면담은 당내 경선에 대통령실을 끌어들이는 걸 끊어내기 위해서인 만큼 당무 개입이 아니라 당무 개입을 막기 위한 거라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정무수석 자리는 대통령의 대외적 아바타라 할 수 있는 만큼 당연히 윤 대통령 지시에 따랐을 것이라며 윤 대통령이 화가 많이 났고 안 의원의 행동에 대해 의문을 품고 있다고 부연했습니다.

앞서 이 수석은 어제 국회를 찾아 정 비대위원장과 면담한 이후 기자들과 만나 '윤안 연대'라는 표현은 잘못된 표현이라며 안 의원 행보를 공개 비판했습니다.



YTN 박서경 (ps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