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美 '핵 탑재 가능' B-2 폭격기 8대 무장 훈련..."대북 경고"

실시간 주요뉴스

핵을 탑재할 수 있는 미국의 B-2 '스피릿' 전략폭격기가 최대 무장을 장착하고 이륙까지 하는 장면이 공개됐습니다.

B-2를 운용하는 미국 미주리주 화이트맨 공군기지 제509폭격비행단은 페이스북을 통해 B-2A 8대가 '엘리펀트 워크'로 불리는 최대 무장 동시 출격 훈련을 하는 장면을 게시했습니다.

비행단은 연례 훈련인 '스피릿 비질런트'의 대미를 장식하기 위해 '엘리펀트 워크'와 발진 훈련을 수행한다며 일상적인 훈련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핵 작전과 지구권 타격을 수행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엘리펀트 워크'는 항공기들이 최대 무장을 장착한 상태로 활주로를 주행하는 훈련으로, 미국이 훈련 모습을 공개한 것은 도발 수위를 높이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보내는 경고 메시지라는 해석이 나옵니다.



YTN 조수현 (sj102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