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국방장관·연합사령관, 美 항모 방문...한미 연합방위태세 과시

실시간 주요뉴스

이종섭 국방부 장관은 오늘 부산작전기지에 입항한 미국의 핵 추진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함을 방문해 항모 운용에 대해 보고받고 굳건한 한미 연합작전태세 유지를 당부했습니다.

이종섭 장관의 방문에는 폴 J. 러캐머라 한미연합사령관이 함께했습니다.

북한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 SLBM 발사 준비 동향이 군 당국에 포착된 가운데 한미 군 수뇌부가 미국의 대표적 전략자산인 항모를 함께 찾아 굳건한 연합방위태세를 강조한 것입니다.

이 장관은 레이건함 함상에서 장병들에게 미 항모강습단의 한반도 전개는 어떤 상황에서도 미국의 안보공약이 확고히 이행될 것이라는 차원에서 그 능력과 의지를 보여주는 대표적인 사례라며, 북한이 핵 사용을 기도한다면 한미의 압도적 대응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마이클 도널리 제5항모강습단장은 미 항모강습단의 입항과 한미 연합훈련을 통해 연합작전태세를 더욱 굳건히 함으로써 북한이 도발한다면 압도적인 능력으로 승리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장관은 러캐머라 사령관과 함께 도널리 단장의 안내를 받아 로널드 레이건함의 격납고와 비행데크, 관제탑 등을 둘러봤습니다.

전투정보상황실(CCC)을 찾아 해상과 공중뿐만 아니라 수중까지 항모강습단 전체의 작전태세에 관해 보고받았는데 미군의 전투정보상황실 공개는 매우 이례적입니다.

한미 해군은 이번 항모강습단 방한 기간 중 실전적인 연합훈련을 실시해 상호운용성을 향상하고 연합 해상작전 수행능력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YTN 이교준 (kyojo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