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문기 몰랐다" 이재명 거짓말 '논란', 공개된 사진 보니...

실시간 주요뉴스

이재명 "숨진 김문기, 성남시장 당시엔 몰랐다"
"김문기 몰랐다고?"…野, 사진 공개하며 반박
■ 진행 : 김선영 앵커
■ 출연 : 김준일 / 뉴스톱 대표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이재명 후보, 어제 방송 인터뷰에서 이른바 미치겠다, 이런 발언까지 했는데 왜 그런지 다음 키워드 보시죠. 이재명 후보, 김문기 개발1처장을 몰랐다, 나 성남시장 때 몰랐다, 이런 얘기를 해서 논란이 됐어요.

◆김준일> 저걸 아까 전에 김은혜 의원이 저걸 사진을 공개해서 바로 소위 말하는 거짓말 논란이 일어났는데.

◇앵커> 지금 공개된 사진 화면으로 보여주시죠.

◆김준일> 그러니까 예전에 호주 연수를 갔을 때도 바로 옆에서 했었고 그리고 김문기 씨를 들여온 게 유동규 전 기획본부장이었어요. 그래서 성남도시개발공사에서 핵심 중 핵심이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그걸 또 들여오게, 인사를 낸 게 또 이재명 성남시장이었어요. 그러니까 모른다라고 하는 해명 자체가 사실 억지였죠. 그리고 반나절도 못 가서 이렇게 들통 날, 사실상 거짓말을 한 것이. 아니, 알아도 이를테면 업무관계에 있어서 지시를 안 했거나 이런 게 해명이 되면 되는 건데 굳이 몰랐다고 해서 리스크를 더 키우는 것은 이것도 역시 후보 본인한테 문제가 있는 거예요, 이런 식의 해명을 하는 것 자체가.

◇앵커> 그러면 어떻습니까? 지금 드러난 사진이나 이런 걸 봤을 때 김문기 처장이 이재명 후보와는 어떤 관계였고 그리고 어떤 역할을 했던 인물이라고 볼 수 있는 건가요?

◆김준일> 그러니까 말씀드렸듯이 성남도시개발공사의 실세가 누구냐고 하면 유동규, 이건 거의 정설처럼 굳어졌잖아요. 유동규 본부장이 사실상 오른팔처럼 부린 사람이 김문기 처장이었고요. 그리고 다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건 인사를 낸 사람이 이재명 시장이에요. 그러니까 이를테면 대장동의 초과이익 환수를 이재명 시장이 삭제하라고 지시했는지 안 했는지는 알 수 없으나 그걸 분명히 측근까지는 아니어도 이 도시개발공사에서 중요한 역할을 했다라는 건 부인할 수 없는 거죠.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