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재명, 보수 성향 남초 사이트에도 인증 글 "펨붕이들 안녕?"

실시간 주요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온라인 커뮤니티를 순회 중이다. 친여 성향인 딴지일보·클리앙에 이어 보수 성향이 강한 에펨 코리아에도 인증 글을 남겼다. 20대·30대 남성의 표심을 잡기 위한 의도로 보인다.

이 후보는 9일 온라인 커뮤니티 ‘에펨코리아’(펨코)에 "펨붕이(펨코 이용자들의 애칭)들 안녕하세요? 이재명입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서 "정치를 시작하고 매일같이 여러 커뮤니티에 돌아다니며 눈팅하며 여론도 수집하고 아이디어 되면 활용도 했는데 펨코는 들어온 지 좀 됐다"며 "여기에서는 제가 너무 비호감인 것 같아서 조심스러웠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펨코에 이재명 토론 영상도 올라오고 확률형 아이템 공정화 법안 제정에 대한 글에 반응도 해주길래 무작정 인사 왔다"며 "여기에서 나오는 정책 제안이나 비판 글을 제가 한 마디라도 더 보고 가면 나쁘진 않겠죠"라고 했다.

이 후보는 "한 번 보고 두 번 보면 자꾸만 보고 싶을 수도 있을 거다. 간혹 직접 글도 쓰고, 댓글에 대댓글도 달 테니 뭐든 남겨만 주시고 불러만 달라"며 "쓴소리 단소리 뭐든 좋다. 듣고 가슴 깊이 새기고 정책에 반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그는 전날에도 친여 성향 인터넷 커뮤니티 '딴지일보'와 '보배드림'에 글을 올렸다.

이 후보는 딴지일보에 올라온 '2030 남자들이 펨코에 모여서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을 지지한 이유', '홍카단이 이재명 후보께 드리는 편지' 게시글을 당 선대위와 자신의 페이스북에 공유하기도 했다.

YTN 최가영 (weeping07@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