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재명 38%·윤석열 36%...5주 만에 오차범위 내 역전

실시간 주요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의 지지율을 5주 만에 오차 범위 안에서 앞지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엠브레인퍼블릭과 케이스탯리서치, 코리아리서치, 한국리서치가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사흘간 벌인 전국지표조사 결과,

대선 후보 가상 4자 대결에서 이재명 후보의 지지율은 한 주 전보다 5%p 오른 38%로 집계됐습니다.

반면 윤석열 후보는 2%p 오른 36%에 그치면서 이 후보가 윤 후보를 11월 첫째 주 이후 처음으로 오차 범위 안에서 역전했습니다.

한 주 전 동률이었던 정당지지율은 민주당이 2%p 오른 34%, 국민의힘은 3%p 오른 35%를 각각 기록하며 역시 오차 범위 안 접전 양상을 이어갔습니다.

전체 질문지 등 자세한 내용은 전국지표조사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됩니다.

YTN 김태민 (tmkim@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