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당정, 유류세 역대 최대폭 20% 인하...LNG 관세도 감면

실시간 주요뉴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가 급등하는 물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한 당정협의를 열고, 역대 최대 폭의 유류세 인하방침을 확정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과 기획재정부는 오늘 아침 당정협의에서 휘발유와 경유, LPG·부탄에 매기는 유류세를 한시적으로 20% 낮추기로 했습니다.

이번 조치로 휘발유 가격은 1ℓ에 최대 164원, 경유는 116원, LPG·부탄은 40원까지 낮아질 전망입니다.

또 천연가스 가격 상승에 대응하기 위해 현재 2%인 LPG 할당 관세를 약 6개월 동안 없앨 방침입니다.

이밖에 4분기 공공요금은 동결하고 농·축·수산물은 가격 할인 행사를 벌이는 등 생활물가를 낮추기 위한 노력도 지속하기로 했습니다.

박완주 정책위의장은 기존 15%로 논의됐던 유류세 인하 폭을 당의 요청으로 역대 최대인 20%로 늘렸다며 소비자가 효과를 즉시 체감할 수 있도록 정부의 추가 대책도 이어질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YTN 김태민 (tmkim@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