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유니세프 "대북 지원물자 中 다롄-北 남포 뱃길로 보내"

실시간 주요뉴스

유니세프 "대북 지원물자 中 다롄-北 남포 뱃길로 보내"
유엔아동기금, 유니세프는 중국에서 해상을 통해 대북 지원물자를 북한으로 전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오렌 슐레인 유니세프 서울 연락사무소장은 오늘(15일) 황해평화포럼에 참석해 최근 중국 다롄에서 북한 남포까지 해상 공급통로가 열려 일부 건강용품이 보내졌고 곧 다른 물자가 뒤따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슐레인 소장은 또 현재 유니세프의 모든 외국인 직원은 북한 외부에 있다며 내년도 우선순위는 모든 직원을 북한에 복귀시키는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포럼에서 유엔 세계식량계획, WFP 한국사무소의 마리안 윤 소장은 북한 식량 상황에 가장 중요한 변수는 북한 정부의 인도적 지원물품 반입 허용 여부라며 봉쇄의 전면 해제가 필요하다고 촉구했습니다.

YTN 한연희 (hyheee@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