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감사원 "KBS 방만 경영 여전...연차수당 1,233만 원 지급·상위직급 56.6%"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감사원 "KBS 방만 경영 여전...연차수당 1,233만 원 지급·상위직급 56.6%"

2021년 09월 24일 22시 4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수신료 인상을 추진하고 있는 KBS의 방만 경영이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감사원은 KBS에 대한 기관운영 감사 결과, 연차휴가 보상수당을 여타 공공기관과 달리 기본급의 180% 기준으로 지급하고 있고, 상위직급 비율은 지난해 말 기준 56.5%에 달하는 등 그동안 지적된 문제점들이 개선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KBS의 연차휴가 보상 수당의 경우 기본급의 180%, 직급별로 1일 20여만 원에서 60여만 원을 지급해 최대 1천233만 원까지 수당으로 타 간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감사원은 지난 2005년부터 2019년까지 지급된 연차수당은 3,381억 원으로, 다른 공기업과 같은 수준에서 지급했다면 연평균 89억 원, 모두 1,335억 원을 절약할 수 있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연차수당을 제외하고 평균 연봉 1억 이상 받는 상위직급은 2,566명으로 전체 직원의 56.6%로 나타났습니다.

감사원은 지난 2017년 감사 당시 상위직급을 줄일 필요가 있다는 지적을 받고도 2018년 이후 기존의 상위직급 위주의 승진인사를 거듭해 자체적으로 정한 상위직급 비율 50.8%도 지키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따라 감사원은 연차수당 산정방식을 통상임금 수준으로 변경하고, 인건비 부담이 가중되지 않도록 적정 총정원을 다시 책정하는 등 개선방안을 마련하라고 KBS에 통보했습니다.

YTN 이재윤 (jyl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