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정진석 "드루킹 사과하라" 1인 시위...이철희 "대통령 몰랐을 것"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정진석 "드루킹 사과하라" 1인 시위...이철희 "대통령 몰랐을 것"

2021년 07월 30일 04시 5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국민의힘 정진석 의원이 이른바 '드루킹 사건'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하며 청와대 앞에서 1인 시위를 했습니다.

정 의원은 어제(29일)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4시간 넘게 손팻말을 들고, 문 대통령은 침묵을 멈추고 국민 앞에 머리 숙여 사죄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정 의원은 시위 현장에 나온 이철희 청와대 정무수석에게 측근이 연루된 댓글 조작 사건인 만큼 대통령이 입장을 표명해야 한다고 요구했고 이철희 수석은 몰랐을 거라고 답했다고 전했습니다.

또, 자원한 의원들이 매일 1~2시간씩 청와대 앞 1인 시위를 이어갈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YTN 이경국 (leekk0428@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