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낙연, 태풍 피해 강원지사·울산시장과 화상간담회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이낙연, 태풍 피해 강원지사·울산시장과 화상간담회

2020년 09월 10일 00시 2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오늘 태풍 피해를 입은 지역의 민주당 소속 자치단체장들과 화상간담회를 하고 피해 지원 예산에 신경 쓰겠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어제 아침 회의에서 최문순 강원도지사, 송철호 울산시장과 잇따라 화상간담회를 하고 최근 태풍 피해 상황을 보고받았습니다.

이 자리에서 최 지사는 태풍 마이삭, 하이선의 연이은 발생으로 삼척과 양양의 피해가 각각 70억, 90억 원으로 집계되는 만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되도록 조치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에 대해 이 대표는 강원도가 재난에 유독 많이 시달리는 것 같아 가슴이 아프다며 이번 예산 심의 때 특별히 마음을 쓰겠다고 답했습니다.

이 대표는 또 송철호 울산시장과의 간담회에서 낙동강 수질 개선이 더디다고 지적하며 이 사업을 그린뉴딜 사업으로 채택해달라고 정부에 공개 제안했습니다.

김대근 [kimdaegeu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