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주한미군, 코로나19 공중보건 비상사태 90일 연장

실시간 주요뉴스

주한미군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시행하고 있는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90일 연장했습니다.

주한미군사령부는 오늘 비상사태를 연장했다며 갱신 또는 조기 종료하지 않는 한 오는 8월 20일까지 효력을 유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주한미군은 지난 3월 25일에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선포한 뒤 지난 4월 24일에 30일 연장했습니다.

장아영[jay24@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