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황교안 "코로나 확산, 정부 낙관론 탓"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황교안 "코로나 확산, 정부 낙관론 탓"

2020년 02월 21일 02시 2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는 정부가 코로나19 사태에 대해 정부와 여당이 낙관적 전망을 내놓자마자 확진자가 급증했다며, 한 치 앞도 내다보지 못하는 무능한 정권이라고 비판했습니다.

황 대표는 어제(20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문 대통령과 정세균 국무총리, 더불어민주당이 일제히 코로나19 사태가 머지않아 종식될 거라며 허황된 낙관론을 퍼뜨려 국민을 속였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심재철 원내대표는 정부가 아직도 입국 제한 조치의 범위를 중국 전역으로 확대하고 있지 않다며, 대통령이 추진하지 않으면 직접 법을 개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민주당이 무능한 대처를 비판받을 게 두려워 여야 코로나19 대책특위 구성에도 협조하지 않고 있다고 꼬집었습니다.

송재인 [songji10@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