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9,478명| 완치 4,811명| 사망 144명| 검사 누적 376,961명
문 대통령 "빈틈없는 방역망으로 신종 코로나 종식...경제 충격 최소화"
Posted : 2020-02-04 22:04

동영상시청 도움말

문재인 대통령은 신종 코로나 대응 국무회의를 열고 정부와 지방자치단체가 가용한 자원을 총동원해 한치의 빈틈도 허용하지 않는 방역망을 구축해서 사태를 종식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우리 경제의 충격을 최소화하기 위해 중국 현지 진출 기업이나 수출 기업, 영세 자영업자 지원에 대한 대책 마련을 서둘러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문 대통령 발언 듣겠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것이 국가의 존재 이유이며 정부의 기본 책무입니다.

바이러스 확산 경로의 모든 가능성을 염두에 두며 촘촘한 방역망을 구축하고 지역사회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한순간의 방심도 한치의 빈틈도 허용하지 않겠다는 비상한 각오로 신종 코로나 사태 종식에 나서겠습니다.

긍정적 신호를 보이던 우리 경제와 민생이 예기치 않은 변수로 인해 다시 어려움을 겪게 됐습니다.

사태가 장기화 되는 최악의 상황까지 대비하여 우리 경제가 받을 충격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대응책 마련을 서둘러야 할 것입니다.

중국 현지에 진출한 기업들의 애로사항 해소에 적극 나서고,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대한 무역 금융과 활로 확보 지원을 강화할 필요가 있습니다.

영세자영업자들에 대해서도 정책 자금 지원을 포함한 다양한 대책을 세워야 할 것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