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유기홍 "심재철, 크게 헛발질...유시민이 비공개 지도부 지켜"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유기홍 "심재철, 크게 헛발질...유시민이 비공개 지도부 지켜"

2019년 05월 08일 19시 4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유기홍 "심재철, 크게 헛발질...유시민이 비공개 지도부 지켜"
더불어민주당 유기홍 전 의원은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이 지난 1980년 당시 작성한 진술서가 민주화운동 인사를 겨눴다고 주장한 자유한국당 심재철 의원을 정면으로 비판했습니다.

유 전 의원은 자신의 SNS에 글을 올려 한때 친구였던 심 의원이 크게 헛발질을 했다면서 유 이사장이 모든 일을 밖으로 드러나 있던 공개 지도부로 돌리고 비공개 지도부를 성공적으로 지켜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심 의원이 나쁜 버릇인 오버를 해서 자충수를 뒀다며 심 의원의 법정 증언이 이해찬 대표 등이 소위 김대중 내란음모 사건으로 엮이는 데 결정적 역할을 했다는 것이 많은 사람의 생각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에 앞서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사무총장도 자신의 SNS에 글을 올려 심 의원이 40년이 되도록 인간다운 길을 마다하고 있다며 이제라도 진실된 자세로 역사와 고 김대중 대통령, 고 문익환 목사님께 사죄하고 용서를 구하라고 비판했습니다.

김영수 [yskim24@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