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안희정-안철수-심상정과 협력 가능...패권 배제"

남경필 "안희정-안철수-심상정과 협력 가능...패권 배제"

2017.02.05. 오후 4:0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바른정당 소속 대선 주자인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안희정 충남지사,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 정의당 심상정 대표를 구체적으로 언급하며 연대를 제안했습니다.

남 지사는 오늘 여의도 캠프사무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보수·진보 양 진영의 대결구도로 끌면 이번 선거는 도저히 이길 수 없고 결국은 대연정으로 가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남 지사는 다만 새누리당을 연대 대상 또는 후보 단일화 대상으로 말하는 것은 과거로 돌아가는 것이라면서 이는 당 입장에서도 용납이 되지 않는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에 대해서는 무너질 대세론이라고 생각한다면서 탄핵이 조기 인용되면 문재인 전 대표의 패권 정치, 분열 정치도 역시 심판을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의 대선 출마론과 관련해서는 대행이냐 대통령 후보냐를 놓고 국민에게 혼란을 야기하고 있다면서 하루라도 빨리 결정해 논란을 차단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