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채무조정으로 신용불량자에서 탈출하라
    채무조정으로 신용불량자에서 탈출하라

    동영상시청 도움말

    "네. 선생님. 갚습니다! 제가 그렇게 책임감이 없는..."

    대출을 못 갚아 채무불이행자가 된 상식맨.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선생님, 한 번만 더 기회를 주시면..."

    신용불량자. 즉, 채무불이행자가 된 사람이 신용을 회복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바로 국민행복기금의 채무조정 서비스입니다.

    채무조정 서비스는 금융회사로부터 6개월 이상 연체된, 1억 원 이하의 신용대출을 받은 사람을 대상으로 운영되는데요.

    [정래호 / 대리 한국자산관리공사 서민금융총괄부 : 국민행복기금이 채무불이행자의 금융권 채무를 인수하여 신용회복을 도와드리고 있습니다.]

    채무조정 서비스를 이용하면, 연체 이자는 모두 탕감되고, 대출 원금도 30%~60%까지 감면되며, 최장 10년 동안 분할상환이 가능합니다.

    2천 6백만 원의 빚이 있는 사람을 예를 들어볼까요?

    연체 이자는 모두 탕감되고, 원금 천만 원의 50%가 감면된다면, 갚아야 할 금액은 5백만 원!

    최장 10년 동안 분할 상환한다면, 한 달에 4만천 원을 납부하면 됩니다.

    단, 재산이 있다면 재산만큼의 금액을 제외하고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채무조정 서비스는 주민등록등본, 소득증빙자료 등 서류를 준비해서, 전국 국민행복기금 접수창구를 방문하거나, 국민행복기금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됩니다.

    채무조정 서비스를 성실히 이행하는 사람의 정상적인 생활 복귀를 위해, 국민행복기금이 취업교육과 취업연계도 지원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원 포인트 생활상식, 국민행복기금 채무조정 서비스
    ▶ 6개월 이상 연체된 1억 원 이하 신용대출자가 대상이고,
    ▶ 연체 이자 전액 탕감과 함께 원금은 30%~60%까지 감면되며, 최장 10년간 나눠 갚으면 된다는 점.

    이것만은 꼭 기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