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국
[부산] 부산 하계올림픽 유치 계획 수정

VOD

paly

[앵커멘트]

평창의 2018년 동계올림픽 유치로 2020 하계올림픽 유치를 추진하던 부산시가 유치 계획을 바꿨습니다.

2020 하계올림픽 유치를 포기하는 대신 2024년이나 2028년 유치를 노리는 장기전략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손재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허남식 부산시장은 기자간담회에서 2020년 하계올림픽 유치 포기를 선언했습니다.

평창이 2018년 동계올림픽 유치에 성공했기 때문에 2020년 하계올림픽 유치가 불가능 하다는 판단 때문입니다.

이제껏 한 나라에서 비슷한 시기에 동계와 하계 올림픽을 개최한 전례가 없다는 것이 판단의 배경입니다.

그러나 하계올림픽 유치 자체를 포기하는 것이 아니라 시기를 2024년이나 2028년으로 연기하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인터뷰:허남식, 부산시장]
"2024년이나 2028년 목표로 해서 KOC와 중앙정부와 긴밀하게 전략을 세워서 장기적인 전략을 가지고 추진해나가겠습니다."

2020 하계올림픽 유치를 추진해오다 부산과 같은 입장에 있는 일본 도쿄와의 경쟁력에 대해서는 문제 없다는 입장입니다.

[인터뷰:허남식, 부산시장]
"수도가 아닌 다른 도시에서 한다는 것이 올림픽정신에 부합되는 것도 있기때문에 도쿄와의 경쟁에서 우리가 결코 뒤진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또 평창의 동계올림픽 유치에 대해서는 부산이 가진 국제행사개최 능력 등을 이용해 성공적 개최를 위해 어떤 식으로든 도울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YTN 손재호[jhson@ytn.co.kr]입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탈북 여대생이 직접 밝히는 北 인권의 실체

탈북 여대생이 직접 밝히는 北 인권의 실체
[앵커] 아일랜드의 수도 더블린에서 2014 세계 젊은 지도자 회의가 열렸습니다. 전 세계 190여개국에서 온 18세에서 30세의 젊은 지도자 천 3백여 명이 모였는데요. 탈북 여대생 박연미 씨도 참석해 북한 인권을 고발했습니다. 박연미 씨는 북한에서의 참담한 생활을 알리는 것에 주력했는데요. 중국의 탈북자 강제 북송 정책이 중단되어야 한다는 뜻을 전했습니다. 자신의 지난했던 ...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YTN Application
YTN SNS
  • YTN NEWSON
  • YTN NEWS
  • YTN Science
  • YTN Weather
  • YTN Radio
  • YTN Twitter
  • YTN facebook
  • YTN ChatOn
  • YTN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