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뉴스 > 스포츠
    심의식, 지도자 힘찬 새출발!

    VOD

    [앵커멘트]

    지난 90년대부터 우리나라 아이스하키의 간판 스타로 활약해온 심의식 선수가 최근 현역 생활을 마감하고 제 2의 인생을 시작했습니다.

    이경재 기자가 만났습니다.

    [리포트]

    지난달 23일, 안양 빙상경기장.

    10년 넘게 정상의 자리를 지켜온 심의식 선수의 은퇴식이 마련됐습니다.

    팀은 아이스하키 최초의 영구 결번으로 떠나는 스타에 대한 아쉬움을 달랬습니다.

    [인터뷰:심의식, 전 안양한라]
    "나이를 먹으니까 하루하루 체력이 달라지더라구요. 작년에 끝까지 경기를 뛰지 못한 게 제일 아쉽습니다."

    중학교 3학년 때 처음 잡은 스틱.

    심의식의 아이스하키 인생은 탄탄대로였습니다.

    대학교 1학년 때 국가대표 발탁, 코리안리그 5번 MVP 수상, 통산 최다골과 최다 공격 포인트.

    그러나, 늘 따라다녔던 최고라는 수식어 앞에 이제는 자신을 낮춥니다.

    [인터뷰: 심의식, 전 안양 한라]
    "운이 좋았던 것 같에요. 상무에서 제대할 때 만도 위니아가 창단돼서 곧바로 실업팀에서 뛸 수 있었구요."

    심의식은 이제 꿈나무들을 지도하는 제 2의 인생을 시작했습니다.

    175cm, 75kg, 평범한 체구지만, 절대 평범하지 않은 결과를 얻을 수 있는 방법을 아는 까닭에 새로운 목표를 향해 달려가는 심의식의 발걸음은 가볍습니다.

    [인터뷰:심의식, 전 안양 한라]
    "꿈나무 육성이 첫 번째 목표구요. 기회가 주어진다면 12년 동안 몸담았던 한라에서 감독을 하고 싶어요."

    YTN 이경재[lkjae@ytn.co.kr]입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속보] 로이터 "네팔 지진 사망자 688명으로 늘어"

    [속보] 로이터 "네팔 지진 사망자 688명으로 늘어"
    [앵커] 오늘 오후 네팔 수도 카드만두 인근에서 규모 7.9의 강한 지진이 일어났습니다. 아직 정확한 피해 집계가 나오지 않았지만 인구 밀집지역에서 일어난 대규모 지진에 큰 인명 피해가 날 것으로 우려되고 있습니다. 국제부 연결해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지순한 기자! 시간이 지나면서 네팔 지진으로 인한 인명 피해가 크게 늘고 있죠? [기자] 네팔 수도 카트만두 인근에서 규...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