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그들이 꿈꾸었던 나라' 정부수립 70년 특별전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7-28 00:43
앵커

1945년 해방부터 1948년 정부수립까지 3년 동안의 현대사를 정치인이나 정부 시각이 아닌 보통 사람의 눈으로 바라보자는 취지의 특별전시가 열리고 있습니다.

주말 가볼 만한 전시, 김상익 기자가 소개합니다.

기자

대한민국 제헌 헌법의 토대가 된 '유진오 헌법' 초안 원본입니다.

이태준의 소련여행 보고서 '소련기행'은 1947년 남과 북 모두에서 발행됐는데 서울판과 평양판이 70년 만에 만났습니다.

광복부터 정부수립까지 새로운 사회를 준비하려는 사람들의 다양한 생각을 엿볼 수 있는 자료 200여 점이 정부수립 70년을 기념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기존 상설전시가 일부 인물과 정부가 주인공이었다면 일반 국민의 시각을 담아 해방공간을 돌아보자는 게 박물관 측의 특별전 기획의도입니다.

[노선희 / 대한민국역사박물관 학예연구사 : 정부 수립을 바라보는 관점은 다양하게 많을 수 있을 것 같아요. 그 첫 시도인 걸로 이해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당시 유행어와 표어를 비롯해 대중예술과 예술인들의 면면도 볼 수 있어 재미를 더해줍니다.

목판화부터 동판화, 실크스크린 등 다양한 판화 기법이 동원된 작품들이 관람객을 기다립니다.

한국 현대 판화를 대표하는 작가 윤명로, 서승원 등 120명의 작품 160점이 현대판화의 흐름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게 도와줍니다.

각인하고 부식하고, 또 그리고 투과하는, 우리가 잘 몰랐던 판화의 화려한 세계가 기다리고 있습니다.

[강민지 / 경기도 미술관 학예연구사 / 다양한 판화의 변신을 바라보면서 판화가 어디까지 실험을 할 수 있는지 어디까지 가능성을 갖고 있는지….]

판화가 보여주는 실험 정신과 고유의 감수성, 풍부한 조형미를 느낄 수 있는 시간입니다.

YTN 김상익[sikim@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