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문재인 대통령 "싱가포르 북미회담, 평화의 새 시대 열어"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7-13 02:10
싱가포르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한 달 전 열린 북미정상회담을 언급하며 헌신과 책임감으로 평화의 새 시대를 함께 열어준 할리마 야콥 대통령과 리센룽 총리, 싱가포르 국민께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싱가포르 대통령궁에서 열린 할리마 대통령 초청 국빈만찬에 참석해 만찬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또 싱가포르에서 만든 난초에 '문재인·김정숙 난'이라는 이름이 붙었다며 고마움을 표시한 뒤 난초처럼 아름다운 우정을 뜻하는 금란지교라는 말이 있듯이 양국의 미래지향적인 협력과 상생번영을 기원한다고 건배를 제의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