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깊어가는 가을...국화 만발한 대전 유림공원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가을이 깊어가고 있습니다.

가을꽃 하면 국화를 빼놓을 수가 없겠죠?

수천만 송이 국화꽃이 만발한 대전 유성구 유림공원으로 가보겠습니다. 이문석 기자!

[기자]
네, 이곳은 대전 유림공원입니다.

[앵커]
화면으로 보니 날씨도 좋고 국화꽃들이 화사하게 핀 모습이 보입니다.

[기자]
네, 오늘 날씨 정말 좋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오후 들면서 나들이객이 더 많아졌습니다.

오전에는 조금 쌀쌀했는데요.

이제 따뜻한 가을 햇볕에 국화꽃이 더 생기있게 빛나고 있습니다.

지금 이곳에서는 유성구 국화꽃전시회가 열리고 있습니다.

국화로 만든 예술 작품에, 주위로 초가집같이 가을과 잘 어울리는 아기자기한 조형물들이 설치돼 운치를 더해줍니다.

전시된 국화꽃들은 모두 유성구 직원들이 직접 기른 거라고 합니다.

예년 같으면 국화축제라고 해서 꽃 전시 규모도 훨씬 크고, 관련 행사도 많이 열렸을 텐데요.

올해는 코로나19로 국화전시회로 행사를 축소하고, 인파가 몰리지 않게 전시회장을 30곳에 분산했습니다.

또 원래는 내일 전시회를 종료할 예정이었는데, 꽃이 예상보다 늦게 만개해 일정을 한 주 더 늘리기로 했습니다.

오늘 전형적인 푸른 가을 하늘에 오후에 날씨도 온화할 거로 예상돼 나들이하기 적당합니다.

계룡산, 속리산 같은 충청 지역 단풍은 1~2주 정도 더 지나야 예쁘게 물 들 거로 전망됐습니다.

지금은 오히려 이곳처럼 볕이 잘 드는 도심 속 공원이나 가로수가 먼저 가을옷을 갈아입고 있는데요.

주말에 어디 멀리 가는 것보다 부담 없이 집 근처 가까운 공원 찾아서 깊어가는 가을을 느껴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대전 유림공원에서 YTN 이문석입니다.



YTN 이문석 (mslee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