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오늘도 초겨울 추위 계속...한낮에도 찬바람 불며 쌀쌀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오늘도 초겨울 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낮 동안에도 찬바람이 불면서 종일 쌀쌀한 날씨가 이어진다고 하는데요.

자세한 날씨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윤수빈 캐스터!

[캐스터]
네, 상암동 야외스튜디오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오늘 아침도 많이 쌀쌀한가요?

[캐스터]
네, 그렇습니다.

볼에 닿는 아침 공기가 무척 차갑습니다.

현재 서울 기온은 영하 1.6도로, 어제 같은 시각과 비슷하고요.

찬바람까지 불면서 체감하는 추위는 이보다 더 심하게 느껴지고 있습니다.

낮 동안에도 7도에 머무는 등 종일 예년기온을 크게 밑돌 것으로 보이니까요.

감기 등 호흡기 질환에 걸리지 않도록, 보온에 각별히 신경 써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내륙은 대체로 맑겠습니다.

다만 전남 서해안과 제주도에는 초속 20m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가운데,

아침까지 산발적인 비가 조금 더 이어지겠고요.

기온이 낮은 제주 산간에는 1~3cm의 눈이 내려 쌓이겠습니다.

또, 내륙을 중심으로는 서리가 내리거나 물이 어는 곳이 있겠습니다.

농작물 관리에도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기온 살펴보겠습니다.

현재 서울 기온 영하 1.6도, 대관령 영하 8.9도,

대전은 영하 2.3도까지 떨어지면서,

곳곳에서 올가을 최저 기온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낮 동안에도 예년기온을 4~6도가량 크게 밑돌겠습니다.

오늘 서울 한낮 기온 7도, 광주 10도, 대구는 11도가 예상됩니다.

이번 추위는 내일 낮부터 차츰 누그러지겠고요.

수능일인 목요일에는 예년기온을 다소 웃돌면서 수능 한파는 없겠지만,

오후부터 전국 곳곳에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또 영남 해안에는 건조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동해안을 중심으로 대기가 점점 더 메말라가겠습니다.

이 지역에 계신 분들은 산불 등 화재예방에 각별히 신경 써주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YTN 윤수빈입니다.

그래픽 : 김현진





YTN 윤수빈 (su753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