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당분간 큰 추위 없어...초미세먼지 주의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연일 겨울답지 않게 날씨가 포근합니다.

다만, 오늘도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 초미세먼지 농도가 높아 주의가 필요합니다.

기상캐스터 연결해 자세한 날씨 알아보겠습니다. 신미림 캐스터!

[캐스터]
네, 하늘공원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오늘도 어제만큼 포근하다고요?

[캐스터]
네, 요즘 기온만 보면 초봄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포근한데요.

현재 서울 기온은 12.8도까지 올라 예년 이맘때 기온을 8도나 웃돌고 있습니다.

하지만 추위가 주춤한 틈을 타 연일 미세먼지가 기승인데요.

현재 전북 서부에는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평소보다 농도가 2~3배가량 짙어져 있습니다.

오늘 나오실 때는 미세먼지용 마스크를 꼭 착용하시기 바랍니다.

현재 서울의 대기 질은 양호한 편인데요.

하지만 충북과 전북, 광주의 초미세먼지 농도는 여전히 '나쁨' 수준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내일도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 공기가 탁할 것으로 보이는 만큼, 노약자와 호흡기 질환자는 장시간 야외 활동을 자제하시기 바랍니다.

내일은 오늘보다 하늘에 구름양이 늘겠고, 아침 기온은 서울 2도, 광주 3도로 오늘과 비슷해 큰 추위 없겠습니다.

낮 기온도 서울 11도, 대전 12도, 부산 16도로 예년 기온을 크게 웃돌며 포근하겠습니다.

남은 한 주간 대체로 맑고 온화하겠지만, 일부 지역은 공기가 탁하겠고요,

다음 주 월요일에는 서울의 아침 기온이 -6도까지 떨어지는 등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가 찾아올 전망입니다.

오늘 동해 상에는 물결이 높게 일겠고, 내일은 동해안에 너울성 파도가 밀려오겠습니다.

해안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신미림입니다.

YTN 신미림 (shinmr21@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