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MBC "대통령비서실서 尹 비속어 보도경위 물어와...언론자유 위협"

실시간 주요뉴스

MBC가 대통령 비서실로부터 윤석열 대통령 '비속어 논란' 보도 경위에 대한 설명을 요구받았다며 이는 언론자유를 위협하는 압박이라고 반발했습니다.

MBC는 대통령 비서실이 '비속어' 발언 보도와 관련해 해석하기 어려운 발음을 어떤 근거로 특정했는지, 발언 취지와 사실 확인을 위해 거친 절차는 무엇인지 등 6개 항목에 걸쳐 조목조목 상세한 답변을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보도에 이의를 제기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가 존재함에도 최고 권력기관인 대통령실에서 보도 경위를 해명하라는 식의 공문을 공영방송사에 보낸 것은 언론 자유를 위협하는 압박으로 비칠 수 있어 매우 유감스럽고 우려스럽다고 밝혔습니다.

MBC는 박성중 국민의힘 의원도 MBC 사장 또는 부사장, 보도본부장 중 한 명이 국회에 와서 허위 방송에 대해 해명하라는 공문을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MBC는 "언론사 임원을 임의로 소환하려는 시도 역시 언론 자유를 심대하게 제약하는 행위"라며 "최근 일부 정치권을 중심으로 진행되는 MBC에 대한 공격이 언론의 공적 감시와 비판 기능에 재갈을 물리려는 시도가 아니기를 바란다"고 지적했습니다.



YTN 이승은 (s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