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Y터뷰②] 김무열 “아내 ♥윤승아 덕에 알게된 진짜 일상”(정직한후보2)

실시간 주요뉴스

[Y터뷰②] 김무열 “아내 ♥윤승아 덕에 알게된 진짜 일상”(정직한후보2)
배우 김무열 씨가 아내이자 배우 윤승아 씨로 인해 새롭게 알게 된 일상 속 행복을 털어놨다.

오늘(27일) 김무열 씨는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YTN star와 영화 '정직한 후보2'(감독 장유정) 인터뷰를 진행했다.

28일 개봉하는 '정직한 후보2'는 진실의 주둥이 주상숙(라미란 분)이 정계 복귀를 꿈꾸며 벌어지는 좌충우돌 코미디다. 2020년 개봉한 '정직한 후보'의 후속작.

극 중 김무열 씨는 주상숙의 보좌관 박희철을 연기한다. 박희철은 '진실의 주둥이' 사건으로 끈 떨어진 백수가 된 주상숙 곁을 오직 의리 하나로 지키고 있다. 특히 이번 시즌에서 그는 주상숙과 함께 거짓말을 못하는 '진실의 주둥이'를 쌍으로 얻어 더 큰 혼돈의 카오스로 빠져든다.

‘정직한 후보2’에서 실제보다 더 실제 같은 보좌관의 모습으로 캐릭터와 200프로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김무열 씨. 그의 자연스러운 공무원 연기는 다름 아닌 아버지로부터의 영향이 컸다.

그는 ”사실 돌아가신 아버지가 보좌관이셨다. 아버지 동료들도 다 보좌관이라 어릴 때 부터 가족모임을 하면 보좌관 아저씨들과 밥 먹고 그랬다“며 웃었다.

또 ”제가 보고 들은 대화 내용들이 전부 뉴스 같은 것들이었기에 보좌관의 모습을 저절로 채득한 것 같다. 근데 또 예전 보좌관들과 지금은 느낌이 많이 다르다. 요즘 보좌관 트렌드들은 감독님께서 취재 후 조언을 많이 주셨다“고 밝혔다.

아내 윤승아 씨도 ‘정직한 후보2’를 보고 ”너무 재밌다“고 격려했다고. 김무열 씨는 “아내는 제가 얼마나 긴장했는지 잘 아는 사람 중에 하나다. 아내가 영화를 보며 웃으니 긴장이 풀렸다. 특히 라미란 누나가 춤추는 장면에서는 너무 웃어 눈물까지 흘리더라”고 전했다.

평소 러블리하고 다정한 부부의 모습을 공개하고 있는 김무열, 윤승아 부부. 오죽하면 김무열 씨는 아내를 늘 꿀 떨어지는 눈으로 바라본다고 하여 ‘양봉꾼’이라는 수식어까지 거머쥐었다.

“예전엔 제가 배우로서의 시간과 그 외적인 시간을 잘 분리하고 있다고 생각했어요. 자연인으로서도 재밌게 살고 있다고 생각했는데 결혼해보니 그게 아니란 걸 깨달았습니다. 진짜 ’일상‘ 그리고 ‘삶’ 이라는 게 이런 거구나 싶었죠. 정서적으로도 훨씬 안정되고 이런 부분이 배우 생활에도 큰 도움이 돼요.”

[사진= NEW]

YTN star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