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카카오톡 이모티콘에 라인 캐릭터 '브라운' 까메오 출연?

실시간 주요뉴스

카카오톡 이모티콘에 라인 캐릭터 '브라운' 까메오 출연?

카카오에서 새로 출시한 이모티콘에 '네이버 라인' 캐릭터가 들어있다는 주장이 제기돼 YTN PLUS가 사실 확인에 나섰다.

네티즌의 주장은 이렇다. 최근 출시된 카카오프렌즈 '해피버스데이' 이모티콘 중 캐릭터 '라이언'이 케이크를 선물 받고 부수는 이모티콘에 라인 캐릭터 '브라운'이 등장한다는 것이다.

카카오톡 이모티콘에 라인 캐릭터 '브라운' 까메오 출연?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것을 온몸으로 표현하는 라이언)

네티즌들은 라이언이 언짢아하며 케이크를 부숴버리는 이유가 케이크 위 장식에 자신이 아닌 브라운이 올라가 있기 때문이라고 추측했다.

언뜻 보면 장식의 뒷모습이 브라운의 뒷모습과 매우 닮아 보이는 게 사실이다. 라이언은 황토색에 가까운데 케이크 위에 올라가 있는 캐릭터는 갈색으로 색이 매우 다르다. 카카오프렌즈 캐릭터 가운데 갈색 캐릭터는 개 '프로도'뿐이지만, 장식은 프로도의 상징인 개 목걸이를 하고 있지 않고 꼬리도 길지 않기 때문에 프로도는 아닌 것으로 추측된다.

그렇다면 정말 카카오가 의도적으로 경쟁사인 라인프렌즈의 브라운을 삽입한 것일까?

카카오톡 이모티콘에 라인 캐릭터 '브라운' 까메오 출연?


포토샵으로 색을 추출한 결과, 이모티콘에 등장하는 케이크 장식은 '브라운'에 비해 훨씬 연한 갈색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에는 직접 전화로 물어봤다.

YTN PLUS: "소문이 사실인가요?"

카카오:(웃으며) "진짜 아닙니다."

YTN PLUS:"그럼 얘는 정체가 뭐죠?"

카카오: "그냥 장식이죠, 뭐."

결국 라인캐릭터와 카카오프렌즈캐릭터의 콜라보레이션 소문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대외적으로는) 밝혀졌다. 두 회사의 은근한 기 싸움을 기대했던 네티즌들에게는 슬픈 소식이 아닐 수 없다.

지난해 카카오 3분기 카카오프렌즈를 포함된 기타사업 매출은 카카오 전체 매출 약 3,913억 원의 17%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3분기(6%)에 비해 무려 11%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라인프렌즈 매출 역시 지난해 3분기 매출인 약 3,743억 원의 10%에 달한다.

출시만 돼도 화제를 불러일으키는 캐릭터 산업의 성장세가 점점 두드러지고 있다. 이 정도 기세라면 조만간 캐릭터들도 연예인처럼 보도자료를 내고 루머를 해명하는 날이 올지도 모르겠다.

YTN PLUS 정윤주 모바일 PD
(younju@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