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EU 외교장관 키이우 집결...내년 7조원대 지원안 추진

실시간 주요뉴스

미국 의회가 우크라이나 지원 항목을 뺀 임시 예산안을 처리한 이후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서방의 단결을 호소한 가운데 EU 외교장관들이 지속적인 지원 의지를 밝혔습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현지시간 2일 키이우에서 열린 EU 외교장관 회의를 맞아 발표한 성명에서 더 강력하고 원칙적인 조치를 함께 시행할수록 더 빨리 전쟁이 끝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호세프 보렐 EU 외교안보 고위대표는 EU가 키이우에서 회의를 연 것은 우크라이나 지원에 대한 강력한 메시지를 보낸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보렐 대표는 내년에 최대 50억 유로, 약 7조 천2백억 원 규모의 우크라이나 지원 패키지를 제안했으며, 연내 EU 내에서 관련 합의가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앞서 드미트로 쿨레바 우크라이나 외무 장관은 예산안 처리로 인해 미국의 지지가 무너졌다고 생각하지 않으며 미국은 우크라이나의 위기가 단지 우크라이나에 그치지 않는다는 것을 이해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YTN 이상순 (ss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