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일본 '원전 60년 초과 운전' 법안 국회 통과

실시간 주요뉴스

일본 '원전 60년 초과 운전' 법안 국회 통과
일본 참의원이 최장 60년으로 정해진 원자력발전소 운전 기간을 사실상 그 이상으로 늘리는 법률 개정안을 통과시켰습니다.

일본 참의원은 오늘 원전의 60년 초과 운전을 실질적으로 허용한다는 내용을 담은 '그린 트랜스포메이션 탈탄소 원전법'을 다수결로 가결했습니다.

일본은 2011년 3월 후쿠시마 제1원전 사고 이후 원전 수명을 '원전 40년, 최장 60년'으로 유지해 왔으나 앞으로는 원자력규제위원회의 재가동 심사 등으로 정지된 시기는 전체 운전 기간에서 제외하기로 했습니다.

다만 운전 정지에 해당하는 구체적인 기준은 향후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운전 시작 이후 30년이 지난 원전은 적어도 10년에 한 차례씩 기기와 설비 상황을 확인한 뒤 관리계획을 정해 원자력규제위원회의 허가를 받도록 했습니다.

앞서 일본 정부는 지난 2월 각의에서 원전 운전 기간 연장과 신규 건설을 인정하는 방침을 결정했습니다.


YTN 김세호 (se-3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