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국제사회, 튀르키예 지진 피해에 10조 원 지원 계획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사회, 튀르키예 지진 피해에 10조 원 지원 계획
유럽연합 EU를 포함한 국제사회가 대지진 참사를 겪은 튀르키예와 시리아에 우리 돈 10조 원에 달하는 재건 지원금을 전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EU 집행위원회는 현지시각 20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국제 기부자 콘퍼런스' 결과 여러 나라와 국제기구 등이 모두 70억 유로의 지원을 약속했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전했습니다.

여기에는 EU가 튀르키예와 시리아에 각각 지원하기로 한 10억 유로와 1억800만 유로를 비롯해 유럽투자은행 5억 유로 등이 포함됐습니다.

지원금 70억 유로 가운데 86.4%에 해당하는 60억5천만 유로는 튀르키예에 공여와 대출 형태로 지원될 예정입니다.

나머지 9억5천만 유로는 시리아의 인도적 지원에 사용됩니다.

여러 나라와 기구들이 약속한 지원금 대부분이 튀르키예에 집중된 것은 시리아가 장기간 내전 중인 데다 정권이 EU와 국제사회의 제재 대상이기 때문입니다.

집행위는 시리아에 대한 지원의 경우 직접 지원이 아닌 국제 구호기구를 통해 이뤄질 예정이며, 인도적 지원과 가장 시급히 필요한 재건 분야에 국한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YTN 조용성 (choys@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