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한미, 첫 경제안보대화...반도체·공급망 등 대응 협의

실시간 주요뉴스

한미, 첫 경제안보대화...반도체·공급망 등 대응 협의
한미 양국이 미국 워싱턴DC에서 처음으로 경제안보대화를 개최하고 반도체 등 첨단 기술 협력 방안과 글로벌 공급망 위기 대응 문제 등에 대해 협의합니다.

한미 두 나라는 현지 시각 7일 백악관에서 왕윤종 대통령실 경제안보 비서관과 타룬 차브라 미국 국가안전보장회의, NSC 기술·국가안보 선임보좌관이 참석한 가운데 경제안보대화를 개최했습니다.

이번 경제안보대화는 지난 5월 한미 정상회담에서 출범에 합의한 이후 처음 열리는 것입니다.

한미 양국은 당시 공동성명에서 "우리의 번영과 공동 안보, 집단 이익 수호에 핵심적인 경제·에너지 안보 협력 심화가 중요하다"면서 양국 간 행정·정책적 접근 방식을 조율하기 위한 경제안보대화를 출범시키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한국 측에서는 외교부, 산업부 등이, 미국 측에서는 국무부, 상무부, 에너지부 등 관련 분야 담당자들이 각각 참석했습니다.

경제안보대화는 공급망 문제, 반도체와 배터리 협력, 인공지능을 비롯한 과학기술 협력, 핵심 광물 문제 등에 대해서 세션별로 대화하면서 양국 간 정책을 조율할 예정입니다.

한국 측은 이 과정에서 미국이 주도하고 있는 과학기술 분야에 대한 협력 강화 필요성을 제기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미국은 협력 강화 원칙에 더해서 기술 보안 문제도 거론할 것으로 보입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