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WHO 유럽사무소, 원숭이두창 확산 가속화 우려

실시간 주요뉴스

세계보건기구가 유럽 지역에서 원숭이두창 확산 가속화를 우려했습니다.

한스 클루주 WHO 유럽 사무소 소장은 현지시각 20일 성명을 통해 "유럽 지역에서 대규모 모임, 축제, 파티가 있는 여름철로 접어들고 있어 원숭이두창 감염 확산이 빨라질 수 있다고 우려한다"고 밝혔습니다.

원숭이두창은 최근 몇 주 사이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등 최소 8개 유럽 국가에서 며칠 새 감염 사례가 나오고 있습니다.

미국, 캐나다, 호주에서도 최근 유사한 사례가 보고됐습니다.

클루주 소장은 최근 감염자들을 보면 한 사례를 제외하면 모두 풍토병 상태인 서부, 중부 아프리카 지역과 관련된 여행 이력이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원숭이두창은 치사율이 1∼10% 수준으로 천연두와 마찬가지로 발열, 두통, 근육통, 피로감 등 초기 증상이 나타납니다.


YTN 이종수 (js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