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아프간 '시아파' 사원 또 자폭 테러..."47명 사망·70여 명 부상"

실시간 주요뉴스

아프가니스탄의 이슬람 소수 종파인 시아파 사원에서 또 자살 폭탄 테러가 발생해 47명이 숨졌습니다.

탈레반 당국은 현지 시각 15일 오후 아프간 남부 칸다하르의 시아파 사원에서 금요 예배 중 폭탄테러가 발생해, 47명이 숨지고 70여 명이 다쳤다고 밝혔습니다.

목격자들은 "4명의 자폭 테러범이 모스크를 공격했다"며 두 명이 보안 출입구에서 폭발물을 터뜨려 다른 자폭범 두 명이 안으로 들어갈 수 있도록 했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공격과 관련해 아직 배후를 자처하는 조직이 나타나지 않았지만 소수 종파인 시아파를 겨낭한 테러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앞서 지난 8일에는 아프간 북부 쿤주즈 시의 시아파 모스크에서도 자폭 테러가 발생해 100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당시 테러 이후 수니파 극단주의 조직 이슬람국가, IS의 아프간 지부 격인 '이슬람국가 호라산'이 배후를 자처했습니다.

YTN 호준석 (junes@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