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베이루트 폭발 사망 135명·부상 5천 명..."피해 17조 원"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베이루트 폭발 사망 135명·부상 5천 명..."피해 17조 원"

2020년 08월 06일 05시 5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레바논 베이루트 폭발 참사로 인한 사망자가 135명, 부상자가 5천 명으로 늘어났습니다.

하마드 하산 레바논 보건부 장관은 현지 시간 5일 알마나르 TV에 이같이 밝히고 수십 명이 실종 상태라고 전했습니다.

또 마완 아부드 베이루트 주지사는 다른 현지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재산 피해가 발표됐던 것보다 커질 수 있다"면서 150억 달러, 우리 돈 17조 8천억 원에 달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아부드 주지사는 피해 규모가 30억∼50억 달러, 3조 5천억에서 5조 9천억 원이 될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레바논 정부는 항구 창고에 오랫동안 보관돼 있던 인화성 물질인 질산암모늄이 대량으로 폭발한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레바논 최고국방위원회는 폭발 참사를 조사한 뒤 닷새 안에 결과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