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비행기 출발까지 지연시킨 베트남의 아시안컵 축구 열기
비행기 출발까지 지연시킨 베트남의 아시안컵 축구 열기
Posted : 2019-01-22 14:05
베트남이 축구 열기로 뜨겁다.

현지 시각으로 20일, 베트남의 아시안컵에 대한 관심은 베트남 다낭에서 출발해 호찌민으로 가던 비행기 출발마저 지연시켰다.

승객들이 베트남과 요르단의 아시안컵 16강전 승부차기 중계를 놓칠 수 없었기 때문.

공항과 기장이 논의해 이륙 시간을 지연하기까지 했고, 승무원들도 승객과 스마트폰으로 경기를 보는 이색 풍경이 연출됐다.

당시 비행기에 타고 있던 한국인 교민도 이 장면을 찍어 자신의 유튜브에 올렸다. 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축구 생중계를 비행기 안에서 승객들과 같이 보는 경험을 했는데요. 이런 경험 평생 언제 또 해볼 수 있을까요?"라며 4분짜리 짤막한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는 베트남 승객들은 승부차기 골을 넣을 때마다 손뼉을 치며 환호하고, 응원 구호를 외치는 모습이 담겼다.

한편 승부차기 끝에 8강에 진출한 베트남은 다음 경기에서 사우디에 1-0으로 승리한 일본과 만나게 된다.




[영상 = 유튜브/Frost 프로스트]
YTN PLUS(mobilepd@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