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나이지리아서 폭탄 테러 등에 90명 숨져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나이지리아서 폭탄 테러 등에 90명 숨져

2014년 03월 03일 08시 3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나이지리아서 폭탄 테러 등에 90명 숨져
나이지리아 이슬람 과격단체 보코하람의 발상지인 북서부 마이두구리와 인근 마을에서 주말에 두 차례 차량폭탄 테러 등이 발생해 최소 90명이 숨졌습니다.

적십자 관계자는 마이두구리 시장에서 현지시간 1일 밤 차량폭탄이 터져 여러 건물이 무너지면서 51명이 숨졌다고 전했습니다.

생존자들은 폭탄을 적재한 승용차에서 뛰어내려 삼륜 택시를 잡아타고 달아나려던 남자 1명을 붙잡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또 마이두구리에서 50km 떨어진 마이녹 마을에서도 괴한들이 총기를 난사해 39명이 숨졌다고 외신들이 보도했습니다.

앞서 무장 이슬람 극단주의 단체 '보코 하람'은 지난달 25일 나이지리아 요베의 한 중학교 기숙사에 난입해 학생 59명을 살해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